Atom 사용 간단 소감

얼마 전부터 친구의 추천으로 Atom 에디터를 써보고 있습니다. 다른 무엇보다 방대한 패키지가 있다는 점이, 그리고 그럼에도 패키지를 설치함에 있어 과정에 전혀 낭비가 없다는 점이 매우 마음에 듭니다.

지금 쓰고 있는 테마는 Nord-atom-uiNord Syntax를 결합해서 사용하고 있습니다. 설정 화면의 폰트가 좀 과도하게 큰 것 빼고는 꽤나 마음에 듭니다.

앞에서 패키지에 관해서 이야기했는데 gist를 통해서 에디터 설정을 동기화시켜주는 Sync Settings라거나 변경된 파일을 자동으로 업데이트 해주는 file-watcher같은 패키지는 정말로 편합니다. 마크다운을 비롯해서 여러가지 문법도 잘 지원하고 전반적으로 Sublime Text보다 만족도가 높습니다. 다만 앞으로 맥북에어에서 얼마나 배터리를 소모하게 될 지 그 점이 관건이 되겠군요.